사업자등록번호 : 408-16-52509

대표 : 박연희

E-mail : ekals6828@naver.com


본점

광주광역시 서구 상무대로 931

TEL : 062)226-6586


용봉점

광주광역시 북구 설죽로 246

TEL : 062)515-3656

한복장신구

아얌과 조바위

아얌은 옛 여인들이 머리에 쓰던 것으로 본견에 손수, 뒤에는 넓고 긴 아얌드림이 달려있습니다. 조바위는 조선 말기 양반층에서 서민에 이르기까지 널리 사용되었던 것으로서 부녀 방한모의 하나입니다. 아얌과 비슷하나 제물 볼기가 있어 귀와 뺨을 가리는 것이 특징이며, 윗부분은 트고 뒤는 낭자머리가 보이도록 둥글게 파여 있습니다. 계절에 따라 흑색이나 자색의 사(紗), 단(緞)을 사용하며, 이마 부분에 몇 개의 술을 달고, 비취나 산호, 옥으로 장식합니다. 아얌은 부녀자들이 겨울 나들이 때 쓰던 쓰개로서 반 층에서는 방한용으로, 평민층에서는 장식용으로 사용하였습니다.
윗부분을 둥글게 파서 공간을 두고 앞에 술을 달았으며, 이마 둘레의 검은 단에는 모피를 대고 뒤에는 흑색, 자색 등의 넓은 비단으로 드림을 길게 달아 늘였습니다.

비녀

쪽 찐 머리가 흘러내리지 않게 하려고 머리에 꽂는 장신구로 비녀가 있습니다.

뒤꽂이와 첩지

첩지는 쪽 찐 머리 앞가르마 중심에 꽂는 장신구로 당의를 입을 때 더욱더 돋보입니다. 요즘은 머리 장식으로 이용하기도 합니다.
쪽 찐 머리 뒤에 꽂는 머리장식품으로서 국화 모양의 '과판', 피어오르는 연꽃 봉오리 모양의 '연봉'이 대표적입니다. 이외에 매화, 나비, 봉 등의 모양을 장식한 것들이 있으며 재료로는 금, 은, 동, 산호, 비취, 칠보, 진주 등의 보패류를 많이 사용합니다. 머리 장식의 화려함을 극대화하는 소품으로써 한복 미를 더욱더 돋보이게 합니다.
브로치는 전통 장식품은 아니지만, 현대에 와서 한복 장신구로 많이 애용되는 제품입니다. 이런 브로치는 화관이나 기타 낡거나 못 쓰는 물품의 보석을 재활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노리개

다른 장신구와는 달리 지금까지도 가장 보편화한 장신구 중의 하나로 가슴선에서 치마폭으로 살짝 내려앉은 노리개는 외형상 섬세하고 화려한 매듭 장식이 특징입니다.
여성들이 패물로 소중히 여기는 노리개는 금, 은, 보석을 재료로, 자수와 매듭으로 장식됩니다. 노리개의 경우 보석의 종류로 가격이 결정될 수 있지만, 매듭의 정교함이나 술의 소재에 따라서도 가격이 달라질 수 있습니다. 화려한 빛깔과 자태가 고운 노리개는 한복을 차려입는 데 꼭 필요한 장신구입니다.
예전에는 노리개를 단독으로 사용하기보다는 여러 개를 한꺼번에 사용하는 경우가 많았지만, 요즘은 한복 색감에 맞춰 한두 개만 착용하는 경우가 오히려 더 많습니다.
10월에서 정월까지는 금으로 된 소재가 좋고, 2,4,8,9월에는 은칠보로, 단오에서 7월에는 옥을 소재로 한 것들이 좋습니다. 또한, 요즘은 장식용으로 예부터 사용했던 복주머니나 귀주머니를 달기도 하고, 특히 귀주머니는 아래의 양쪽에 귀가 나오게 만든 주머니로서 그 모양이 현대적입니다.

손가방

무거워 보이는 큰 가방은 한복의 미를 많이 감소시키므로 삼가는 것이 좋습니다. 신부들이 입는 녹의홍상에는 붉은색 계열이 잘 맞습니다.
파티나 예식 때에는 입는 옷과 같은 천으로 만든 주머니형이나 긴 지갑형이 잘 어울리고, 화려한 행사에는 구슬이나 모조 다이아몬드 백이 분위기에 잘 어울립니다.
평소 가벼운 나들이 때는 편안하고 작은 미니 둥근 백이나 미니 사각 백이 좋습니다.

요즘에는 한복을 입고 고무신이나 구두를 겸용하여 신지만, 한복에는 버선에 고무신을 신는 것이 더 잘 어울립니다. 남성의 경우 개량 한복 신발도 무난하지만, 구두는 피하는 것이 좋습니다.
고무신은 보통 인조가죽에다 기계 수를 넣은 것이 가장 많이 팔리며, 이런 신의 경우에는 보통 굽이 있습니다.
고급 제품으로 원한다면 완전 수공 제품의 가죽에 손 수를 넣은 것 있으며 이것은 대부분 굽이 없습니다. 그러나 특별히 주문한다면 3cm 정도는 굽을 올릴 수 있습니다.